미일올스전에 사용되는 공식구

이번 미일올스타게임에 참가중인 메이저리그팀을 올스타팀으로 부른다면 이건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않은 수많은 메이저리그의 올스타급 선수들에 대한 대단한 결례가 될듯 하다.

특히 투수들의 면면을 보면 메이저리그와 마이너리그의 경계선상에 있는 선수도 포함되어 있는등 함량미달이다. 그래도 다행인 것은 타선은 꽤 강력하다라는 것이다. 월드시리즈 우승팀인 보스턴 타선에 견주어지는 것만 봐도 그렇다.

반면 일본팀은 몇몇 릴리프 투수가 1군투수라고 말하기 힘든 레벨에 있기 하지만 거의 대부분의 선수가 수준급 선수로 구성되어 있다.

3차전 선발이었던 다와타도 세이부의 강력타선덕에 다승왕을 차지한 건 맞지만 그래도 시즌 war가 4를 넘는 수준급 선발이었다. 이런 투수를 상대로 완벽한 공략에 성공한 메이저리그 타선은 정말 위력적이었다.

하지만 역시 공시구의 반발력차이는 무시못할 수준이었다. 이번 대회 일본팀은 수비시에 일본제의 야구연맹 공식구를 사용했고 메이저리그팀의 수비시에는 반발력이 낮은 롤링스사의 메이저리그 공식구가 사용되는데 솔직히 몰리나의 홈런은 메이저리그 공식구였다면 플라이다.

반면 오카모토와 야마다의 외야플라이는 일본공이었다면 홈런이었다.

친선경기이기에 가능한 룰이지만 좀 아쉽긴 하다. 뭐 그동안 쭉 그래왔지만 그라고 보니 같은 공식구가 사용된 대회는 2014년이 유일하다. 이때에는 wbc공식구가 사용되었다.

아뭏든 이번 대회를 즐기는데 있어서 공식구의 사용도 염두되었으면 좋겠다.


덧글

  • ㅇㅇ 2018/11/14 14:40 # 삭제 답글

    검색 허용해주시면 안될까요..??

    님이 쓰신 카가와 신지 글좀 다 보고싶어서요
댓글 입력 영역